소스담을 통이였을까

아... 서비스국물 싸달라... 다먹지도 않을 볶음밥 굳이 볶았다가 싸달라 한 의도 너무 뻔히 보이고...밑반찬 안싸달라 한게 다행... 뭔가 뷔페갈때 가방에 작은 밀폐용기 가지고가서 눈치보며 조금씩 몰래 싸갖고 오는 종류의 사람일꺼같음. 예전에 그런사람 실제로 본적있음. 탕수육 한접시 산처럼 받아다가 자리앉아서 먹는척 하면서 가방안에 툭툭 던져넣는데 화장실 갔다가 그사람이 가방에서 탕수육 가득 든 밀폐용기 꺼내놓고 가방정리하는거 봄..옆에 반사이즈 작은 빈용기 하나 있었었는데. 소스담을 통이였을까

댓글